서울 양재 시민의 숲서 27일까지 '숲으로 가자' 행사 / 언론보도

by 사무국 posted May 27, 2018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ESC닫기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'숲이랑 친해져요'
'숲이랑 친해져요'(서울=연합뉴스) 25일 서울 양재 시민의 숲 일원에서 숲의 다양한 가치 체험의 장 '숲으로 가자' 행사가 산림청 주최로 열린 가운데 참가자들이 나무를 활용한 목걸이 만들기 체험을 하고 있다. [산림청 제공=연합뉴스]

행사에 참가한 어린이들 [산림청 제공=연합뉴스]
행사에 참가한 어린이들 [산림청 제공=연합뉴스]


(대전=연합뉴스) 이은중 기자 = 산림청은 오는 27일까지 서울 양재 시민의 숲 일원에서 '숲으로 가자! 놀자, 쉬자, 웃자' 행사를 연다고

 25일 밝혔다. 이 행사는 산림교육·치유·휴양을 활성화하고 산림 분야 일자리 홍보, 정보 공유를 위해 마련됐다.


행사에서는 국민이 쉽게 접할 수 있는 도심 속 숲에서 산림의 소중함과 가치를 느낄 수 있도록 산림교육·치유·휴양을 주제로 한 체험관 100여개가 마련됐다.


다양한 연령대 참석자들의 이목을 끌기 위해 가상현실(VR) 체험관, 목공예 만들기, 숲 시네마, 축하 공연 등도 열린다.


산림청, 숲 가치 체험의 장 '숲으로 가자' 개최
산림청, 숲 가치 체험의 장 '숲으로 가자' 개최(서울=연합뉴스) 25일 서울 양재 시민의 숲 일원에서 숲의 다양한 가치 체험의 장 '숲으로 가자' 행사가 산림청 주최로 열린 가운데 김재현 산림청장과 참가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. [산림청 제공=연합뉴스] photo@yna.co.kr

숲에서 놀면서 유아의 창의성을 일깨우고 전인적인 성장을 돕는 유아 숲 체험원을 행사현장에 소규모로 구현했다.

나무의사·목공체험지도사·유아 숲 지도사·숲 해설가·산림치유사 등 유망 산림 일자리를 알리고 경력단절 여성과 은퇴자의 재취업을 돕기 위해 맞춤형 일자리 체험관과 상담부스도 운영한다.


산림문화를 알리기 위해 '산림교육전문가 숲 교육 경연대회', '산림문화 어린이 그림 그리기 대회', '숲 사랑 작품공모전' 등도 진행된다.


jung@yna.co.kr